광주광역시교육청‚ 비말차단용 마스크 지원
상태바
광주광역시교육청‚ 비말차단용 마스크 지원
  • 김상기 기자
  • 승인 2020.07.29 17:2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광주광역시청 지원받아 전 학원‧교습소에 배부
▲ 광주광역시교육청 전경.
▲ 광주광역시교육청 전경.

광주광역시교육청이 코로나19 확산 차단을 위해 광주광역시청의 긴급지원을 받아 전체 학원 및 교습소(4744개)에 비말차단용 마스크를 지원한다.

29일 시교육청에 따르면 이번 방역물품 지원은 광주시의 사회적 거리두기 2단계 격상과 지역사회 코로나19 확진자 증가에 따라 고위험시설로 지정된 학원의 학생 보호 조치가 필요하다는 시교육청의 지원 요청에 공감하면서 이뤄졌다.

광주시청의 지원금 2억 원은 일선 학원을 지도‧감독하고 있는 교육지원청과 학원 관계자들의 의견을 수렴해 동‧서부교육지원청에서 비말차단용 마스크를 구입한 후 택배서비스를 통해 전체 학원 및 교습소에 배부할 예정이다.

장휘국 광주광역시교육감은 “광주시청이 방역물품의 긴급 지원을 결정해준 만큼 학원이 코로나19 사각지대가 되지 않도록 신속히 지원해줄 것을 당부한다”며 “우리 시교육청은 앞으로도 꾸준히 학생과 시민의 안전을 위해 코로나19 예방 및 확산 방지에 역량을 집중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시교육청은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관내 학원 및 교습소를 대상으로 지난 3~4월 두 차례에 걸쳐 4억 원 상당의 손소독제·살균소독제 등 방역물품을 지원해 방역을 강화한 바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