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2-08-18 17:06 (목)
옹진군, 도서쓰레기 정화운반선 기본·실시설계 착수보고회 개최
상태바
옹진군, 도서쓰레기 정화운반선 기본·실시설계 착수보고회 개최
  • 이강여 기자
  • 승인 2022.08.05 11:4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도서쓰레기정화 운반선 기본 및 실시설계 착수보고회.
▲ 도서쓰레기정화 운반선 기본 및 실시설계 착수보고회.

옹진군은 도서지역 경관개선과 무인도서 해안(해양)쓰레기 수거·운반을 위한 친환경 도서쓰레기 정화운반선 기본 및 실시설계 용역 착수보고회를 4일에 개최했다

친환경 도서쓰레기 정화운반선은 2년간 총예산 75억의 예산을 투입하여 해안(해양)쓰레기 수거체계가 미비한 도서지역의 쓰레기 수거·운반을 위해 운영하게 될 선박으로써, 기본 및 실시설계 용역을 착수하여 12월까지 용역을 추진한다.

그간 옹진군에서는 막대한 예산을 들여 하천하구쓰레기일자리(512명)사업 및 해양환경미화원(22명)을 상시 배치하여 하천하구쓰레기를 수거하거나 해양쓰레기 처리사업으로 폐어구 등을 반출·처리하고 있으나, 그 처리량은 매년 증가하는 추세로 인력을 통한 수거 작업에 한계가 있었다.

이에 옹진군은 도서쓰레기 정화운반선을 건조하여 해양쓰레기를 상시적으로 원활하게 수거·처리하고 육상으로 접근이 곤란한 도서지역의 해안 정화활동이 가능하도록 기반을 마련 할 수 있다.

아울러 옹진군에서 추진 중인 스마트(드론활용)해양환경관리 시스템이 완성되면 바다쓰레기의 위치와 그양의 파악이 용이하여 효율적인 정화사업 추진이 가능 할 것으로 전망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