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4-06-13 13:44 (목)
미추홀구, 인천시 최초 폐비닐류 전용 봉투제 시범사업 추진
상태바
미추홀구, 인천시 최초 폐비닐류 전용 봉투제 시범사업 추진
  • 이강여 기자
  • 승인 2023.09.18 15:0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폐비닐류 전용 봉투제 시범사업 안내물.
▲ 폐비닐류 전용 봉투제 시범사업 안내물.

인천 미추홀구는 18일 인천시 최초로 폐비닐류 전용 봉투제 시범사업을 10월부터 추진한다고 밝혔다.

폐비닐류 전용 봉투제는 그동안 일반쓰레기로 버려지거나, 재활용품으로 배출되더라도 다른 재활용품과의 혼합 배출로 인한 선별의 어려움으로 제대로 재활용되지 못한 비닐류를 전용 봉투에 담아 배출해 고형연료화하려고 진행한다.

이렇게 생산된 고형연료는 제지공장, 시멘트공장, 열병합발전소 등의 시설에서 사용하게 된다.

폐비닐류 전용 봉투는 기존 종량제봉투와 차별화된 디자인으로 제작해 수거업체에서 10만장을 주민들에게 무상으로 공급할 예정이다.

이와 함께 구는 10월부터 매주 목요일 동 행정복지센터로 비닐류를 모아서 가져오면 10리터 종량제봉투로 교환해 주는 비닐류 교환의 날도 운영할 계획이다.

이영훈 구청장은 "폐비닐은 제대로 분리해서 배출하면 훌륭한 자원으로 재탄생할 수 있다"라면서, "앞으로 구민 여러분께서는 폐비닐류 전용 봉투를 이용해서 환경을 지켜주시기를 부탁드린다"라고 말했다.

한편, 재활용되지 않은 폐비닐은 소각되거나 매립되어 환경오염의 주범으로 인식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