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2-08-18 17:06 (목)
경기도, 장기요양시설․요양병원 등 감염관리 교육 추진
상태바
경기도, 장기요양시설․요양병원 등 감염관리 교육 추진
  • 박두식 기자
  • 승인 2022.06.28 15:3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현장컨설팅, 비대면 교육 등 다양한 형태로 진행

경기도가 코로나19 재유행을 대비해 감염취약시설인 장기요양시설·요양병원 전체 3135개소를 대상으로 10월까지 감염관리 교육을 추진한다.

이번 교육은 분당서울대학교병원, 경기도의료원 수원·안성·이천·의정부·파주·포천병원, 성남시의료원, 국민건강보험공단 일산병원, 근로복지공단 안산병원이 강사진으로 참여해 장기요양시설과 요양병원 3천135개소 전체 관리자와 종사자를 대상으로 현장 집합교육, 현장 컨설팅, 경기도평생학습포털 지식(GSEEK) 온라인 교육 등의 방식으로 진행한다.

우선, 시설 관리자 중심의 집합교육은 총 20회 마련했으며, 지난 4월 18일 성남시의료원에서 용인·성남지역 시설 관리자를 대상으로 감염병 발생 시 대처 요령을 안내하는 교육을 시작으로 현재까지 11회(316명) 열렸다.

시설 종사자 위주의 현장 컨설팅은 총 80회 이뤄지며 개인보호구 착·탈의 실습, 시설 맞춤형 교육을 실시한다.

현장 상황에 따라 대면 교육이 어려운 시설·인원을 위해 오는 8월 경기도평생학습포털 지식(GSEEK) 내 화상 학습 과정을 개설해 ▲코로나19 감염관리 원칙 및 격리 ▲보호구 선택과 환경관리 등을 교육한다. 도는 지난해 코로나19 관련 감염취약시설 등을 대상으로 3만1000명에게 온라인 교육을 실시한 바 있다.

장기요양시설·요양병원 외에도 어린이집 관리자를 위한 교육 콘텐츠를 경기도평생학습포털 지식에 배포했으며, 지역 보건소 요청에 따른 취약시설 현장 교육도 6월부터 진행하고 있다.
류영철 경기도 보건건강국장은 “감염관리 역량을 더욱 강화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