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4-05-26 15:35 (일)
홍준표 “김한길 총리·장제원 비서실장 추천…수용 여부는 尹 판단”
상태바
홍준표 “김한길 총리·장제원 비서실장 추천…수용 여부는 尹 판단”
  • 박두식 기자
  • 승인 2024.04.18 15:2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윤대통령과 얘기 나누는 홍준표 대구시장. /뉴시스
▲ 윤대통령과 얘기 나누는 홍준표 대구시장. /뉴시스

홍준표 대구시장이 지난 16일 윤석열 대통령과 비공개 만찬 회동에서 차기 국무총리 후보로 김한길 국민통합위원장을, 차기 비서실장 후보로 장제원 국민의힘 의원을 추천한 것으로 확인됐다.

홍 시장은 18일 “두 사람을 추천한 건 맞다”면서도 “수용 여부는 대통령의 판단”이라고 설명했다.

윤 대통령과 홍 시장은 16일 서울 모처에서 4시간 가량 만찬을 하며 향후 국정 기조 및 인선 방향에 대해 논의했다. 국무총리와 대통령 비서실장 인선은 물론 대통령실 조직 개편도 논의한 것으로 알려졌다.

윤 대통령의 책사로 꼽히는 김한길 국민통합위원장은 대통령실과 내각, 국민의힘에 최고위급 인사 수요가 있을 때마다 거론된다. 윤 대통령에게 직언이 가능하고 민주당 출신으로 중도 외연 확장이 가능하다는 점이 강점으로 언급된다. 

다만 책사 이미지로 호불호가 강하다는 단점도 존재한다.

‘친윤 핵심’인 장 의원은 대통령이 지근거리에서 각종 현안에 대해 편하게 마음을 터놓고 의논할 수 있는 인사라는 점에서 후보로 거론된다. 

장 의원은 친윤·중진 험지 출마 요구에 호응해 4·10 총선에 불출마하고 백의종군하기도 했다. 하지만 친윤 핵심이라는 점에서 야당의 반발도 예상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