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4-07-12 16:11 (금)
인천 중구, 주민자율방역단과 함께‘틈새 없는 동네 방역소독’ 활동 추진 중
상태바
인천 중구, 주민자율방역단과 함께‘틈새 없는 동네 방역소독’ 활동 추진 중
  • 이강여 기자
  • 승인 2023.09.15 11:5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감염병 매개 해충, 민관 협력으로 막자” 김정헌 구청장, 현장 방역 동참
방역활동에 동참한 김정헌 구청장
방역활동에 동참한 김정헌 구청장

 김정헌 인천 중구청장이 ‘틈새 없는 방역태세’ 구축을 위해 지난 14일 영종1동을 찾아 주민자율방역단 현장 방역소동 활동에 동참했다.

 이날 김정헌 구청장은 취약지역 방역소독 상황을 점검하고, 방역 활동에 매진하고 있는 주민자율방역단 단원들을 격려하는 시간을 가졌다.

 올해 중구는 모기 등 위생 해충 걱정 없는 안전한 동네 만들기를 위해 방역소독 활동을 지난해보다 1.5배가량 늘리고, 중구보건소 방역기동반과 ‘주민자율방역단’ 간 민관 협력으로 철통같은 방역 체계 구축에 주력하고 있다.

 특히 ‘주민자율방역단’을 중심으로 오는 10월까지 동별 주택가 골목과 시장, 공원 등 취약지역에 대해 방역소독 활동을 펼치고 있다.

 이에 구에서는 주민자율방역단 활동 시 기술 지도뿐 아니라 방역 장비와 약품 등을 지원하고 있다. 또, 중구자원봉사센터와 연계해 단원들의 방역 활동이 자원봉사활동으로 인정될 수 있도록 하는 방안도 검토 중이다.

 아울러 연기와 냄새가 나지 않는 ‘친환경 연무 방역’을 실시하고 있으며, 매개모기 발생정보시스템을 활용한 과학적 방제를 토대로 안전한 환경 도시를 조성에 최선을 다하고 있다.

 이와 관련해 김정헌 구청장은 이번 영종1동에 앞서 지난달 23일 신포동·신흥동을 시작으로, 24일 영종동, 30일 연안동, 31일 용유동 등의 현장을 방문, 주민자율방역단과 함께 방역 활동에 적극적으로 동참해왔다.

 김정헌 구청장은 “적극적인 민관 협력으로 말라리아 등 해충 매개 감염병 걱정 없는 인천 중구를 만드는 데 힘쓰자”라며 “생업 등으로 공사다망한 가운데 방역 활동에 참여한 주민들에게 감사하다”라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