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0-11-30 17:54 (월)
평택시, 국토 최서남단 가거도 ‘평택의 섬’ 표지석 설치
상태바
평택시, 국토 최서남단 가거도 ‘평택의 섬’ 표지석 설치
  • 박두식 기자
  • 승인 2020.10.19 15:0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市-신안군, 지속적인 상호 교류 ‘약속‘
▲ 가거도 표지석 제막행사 개최 모습.
▲ 가거도 표지석 제막행사 개최 모습.

평택시는 전남 신안군과 자매결연 1주년을 맞아 17일 신안군 가거도에서 표지석 제막행사를 가졌다.

이날 제막식은 정장선 평택시장, 박우량 신안군수, 홍선의 시의장, 김혁성 군의장 등 평택시와 신안군 주요인사와 주민 등 5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표지석 제막식, 평택시 농·특산물 홍보, 물품 지원 등으로 진행됐다.

평택시와 신안군은 지난해 11월 5일 자매결연 협약을 맺고, 대한민국 최서남단에 위치한 아름다운 섬 ‘가거도’를 전국 지자체 최초로 ‘평택의 섬’으로 선포했고 이번 표지석 제막행사로 두 지자체가 ‘형제’로서 우의를 확고히 하는 출발점이 됐다.

표지석은 평택시를 대표하는 ‘슈퍼오닝 쌀’의 모양을 본뜬 모양으로 가거도를 방문하는 평택시민이 자부심을 느낄 수 있도록 제작됐으며 주민과 관광객들에게 평택을 알리는데 많은 역할을 할 것으로 기대된다.

한편, 제막식 이후 가거도 주민 및 신안군 관계자에게 우리시 농·특산물인 슈퍼오닝 쌀과 평택배의 우수성을 설명하는 등 도시 브랜드 홍보를 강화했으며, 가거 초․중학생과 어르신들을 위한 물품 전달식도 가졌다.

정장선 평택시장은 “평택시 방문단을 환영해주시는 신안군 및 가거도 주민들께 진심으로 감사드리며, 상호 방문 교류를 다양한 분야에서 더욱 활성화해 지역공동발전을 위해 노력해 나가자”고 말했다.

평택시는 국내 지자체와의 지속적인 상호 교류를 원동력으로 인구 50만 대도시로서의 면모를 확고히 해 나갈 계획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