교육부-한국장학재단‚ 복권기금 꿈사다리 장학사업 신규 장학생 선발
상태바
교육부-한국장학재단‚ 복권기금 꿈사다리 장학사업 신규 장학생 선발
  • 안명옥 기자
  • 승인 2020.07.30 13:2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꿈‧재능유형 950명 지원
▲ 한국장학재단 전경.
▲ 한국장학재단 전경.

교육부와 한국장학재단은 지난 29일 ‘복권기금 꿈사다리 장학사업’의 꿈‧재능유형 신규 장학생 950명을 선발했다.

‘복권기금 꿈사다리 장학사업’은 역량과 잠재력을 갖춘 저소득층 중‧고생을 선발한 후 대학을 졸업할 때까지 연계해 지원하는 국가장학사업이다.

2020년 복권기금 꿈사다리 장학금은 총 3011명(꿈 2285명, 재능 726명)의 신청을 받아, 서류심사‧심층평가 및 사용자 제작 동영상(UCC)평가 등 4~5단계의 엄정한 심사를 통해 꿈과 재능을 보유한 저소득층 중‧고등학교 학생 950명을 선발했다.

올해는 지난해와 달리 학교에서 추천한 저소득층 가정의 우수 학생인 꿈장학생 700명과, 특화된 재능을 보유한 저소득층 가정의 재능장학생 250명을 선발해 여러 분야에 꿈과 재능을 가진 인재를 다각도로 지원하고자 했다.

선발된 장학생에게는 학업계획에 맞게 이용할 수 있는 장학금(매월 25~35만원)과 1:1 멘토링 및 교육 프로그램 등을 지원한다.

또한 교육 프로그램이 장학생들에게 실질적인 도움이 될 수 있도록 진로‧전공맞춤형 멘토링 캠프를 진행하고, 진로 컨설팅 대상을 고1‧고2로 확대해 운영할 예정이다.

신규 선발 장학생의 장학증서 수여식은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19의 확산 방지와 장학생들의 안전을 위해 비대면 행사로 진행되며 증서수여식 영상, 장학증서, 멘토위촉장, 멘토링 가이드북 등을 포함한 ‘복권기금 꿈사다리 장학꾸러미’를 장학생들에게 제공해 국가장학생으로서의 자긍심을 부여하고 장학금의 올바른 사용방법 등을 안내한다.

유은혜 부총리 겸 교육부 장관과 이정우 한국장학재단 이사장은 증서 수여식 영상을 통해 장학생들의 새로운 시작을 응원하고 복권기금 꿈사다리 장학생으로 선발된 것을 축하하는 메시지를 전달할 예정이다.

한편, 교육부와 한국장학재단은 오는 8월부터 2회에 걸쳐 11월까지 SOS 장학생 50명을 선발할 예정이다.

코로나19로 인한 가정의 소득상실 등 다양한 긴급위기 상황에 처한 중‧고등학생들이 학업을 지속할 수 있도록 지원할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