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2-07-04 16:46 (월)
안성시, 장마철 사전대비 도로환경 정비
상태바
안성시, 장마철 사전대비 도로환경 정비
  • 박두식 기자
  • 승인 2022.06.17 11:3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쾌적한 도로환경을 위해 제초작업 병행
중앙분리대 퇴적토 정비 중
중앙분리대 퇴적토 정비 중

 안성시는 다가오는 장마철 도로변 침수피해 예방을 위해 이달 도로환경을 정비했다고 밝혔다.

 주요 간선도로인 국도38호선(동 지역), 국지도 및 지방도에 설치된 중앙분리대 부근 퇴적토와 우수받이 침전물을 제거하기 위해 굴삭기, 노면청소차 등 장비를 동원하고 보수원 인력이 투입됐다.

 또한 차량 통행 시 시거 확보 불량을 초래하는 잡초·잡목 제거를 15개 읍․면․동에서 동시에 추진해 원활한 차량 통행을 도모하고 교통 안전성을 높였다.

 시 관계자는 “주요 도로와 시가지 상가 밀집 지역에 설치된 우수받이도 지속적으로 정비해 침수피해를 최소화하고 안전한 도로환경을 만들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