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1-04-12 16:52 (월)
영광군 '스마트 복합쉼터 조성 공모사업' 최종 선정
상태바
영광군 '스마트 복합쉼터 조성 공모사업' 최종 선정
  • 김상기 기자
  • 승인 2021.03.03 11:3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더 영광 스마트 복합쉼터 국비 35억원 확보
▲ 칠산대교.
▲ 칠산대교.

영광군이 국토교통부가 주관하는 '2021년도 스마트 복합쉼터 조성 공모사업'에 최종 선정됐다.

'스마트 복합쉼터 조성사업'은 국도변 졸음쉼터에 체험, 관람, 정보제공 등 이용자 편의를 위한 서비스를 복합적으로 제공하기 위한 사업으로 정부와 지자체가 공동으로 추진한다.

‘더[THE] 영광 스마트 복합 쉼터’는 칠산대교 입구 1만224㎡ 부지에 전기차, 수소차 충전소 등 친환경 인프라와 최신 스마트 기술을 접목하고, 건축 디자인 공모를 통해 경관과 조화되는 안락한 쉼 공간이 마련된다.

이번에 건설되는 쉼터는 주차장, 공원 등 기반시설 조성에 20억원, 수소차 충전소에 15억원 등 국비 35억원, 농특산물 판매장, 휴게소 등 편의시설 조성에 군비 28억원 등 총 63억원의 사업비가 투입된다.

이번 공모사업에 전국 총 8개소를 선정하였으며, 전남도에서 영광, 무안, 신안, 구례 등 4개 시군이 신청하여 지난 1월부터  사전평가, 서면평가, 현장평가, 발표평가 등을 거쳐 영광군이 최종 선정되었다.  

군은 향화도 일원에 추진중인 주변 관광단지 개발사업 및 국가어항 조성, e-모빌리티 산업과 연계하여 관광소득 증대 및 지역경제 활성화에 이바지 할 것으로 기대된다고 하였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