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릉시‚ 문체부 생활관광 활성화 공모사업 선정
상태바
강릉시‚ 문체부 생활관광 활성화 공모사업 선정
  • 박경순 기자
  • 승인 2019.10.17 10:2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시나미~ 명주 나들이’ 현지 나들이 생활관광 분야 선정

강릉시는 문화체육관광부 주관 ‘2019 생활관광 활성화 공모사업’에 ‘시나미~ 명주 나들이’가 최종 선정되었다고 밝혔다.

2019 생활관광 활성화 사업은 문화체육관광부에서 그 지역만의 독특한 생활양식과 스토리를 발굴할 수 있도록 핵심 관광콘텐츠 및 프로그램 개발 운영, 전문인력 육성, 홍보마케팅 및 관광 상품화 지원 등을 통한 진정한 지역관광 활성화 공모사업으로 전국에서 총 6개 지역이 선정되었다.

이번 공모에서 강릉시는 ‘시나미~ 명주 나들이’라는 사업명으로 현지 나들이형 사업에 선정되었으며, 명주동을 기반으로 하여 명주동 일대를 현지인들만의 먹거리와 볼거리를 즐기고, 현지인처럼 체험하고 여행할 수 있는 다양한 프로그램으로 진행될 예정이다.

시는 앞으로 매년 1억원씩 총 3억원(국비 50%, 지방비 50%)의 사업비를 들여 명주동의 독특한 매력을 담은 프로그램을 운영하여 강릉시 대표 관광상품으로 개발할 계획이다.

변학규 관광과장은 “이번 ‘시나미~ 명주 나들이’ 생활관광 활성화 사업의 성공적인 운영을 통하여 강릉시가 다가오는 생활관광 시대의 중심지가 될 것으로 기대하며, 이를 통해 관광객들이 전 계절 다시 찾고 싶은 강릉을 만들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